• 최종편집 : 2021.6.14 월 15:12
상단여백
HOME 경제
“유니콘 기업 만들자” 서울대 공대-BSK인베스트먼트 등 5개 벤처투자기관, 스타트업 투자 협력 위한 협약식 개최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1.05.04 15:54
  • 댓글 0
왼쪽부터 서울공대 김장길 연구교수, 서울공대 강기석 센터장, 카이스트청년창업투자지주 정회훈 대표, 삼호그린인베스트먼트 조수봉 대표, 서울공대 차국헌 학장, BSK인베스트먼트 백승권 대표, 서울대학교기술지주 목승환 대표, 인라이트벤처스 김용민 대표파트너, 서울공대 이종수 산학협력중점교수글로벌코리아)

(글로벌코리아)=서울대학교 공과대학(학장 차국헌)은 4월 27일 서울대 공대의 우수 기술과 인력을 기반으로 한 유망 스타트업을 공동 발굴하고 투자 연계 협력 관계를 구축하고자 국내 유수의 5개 벤처투자기관(벤처캐피탈)과 합동 협약식을 시행했다.

협약에는 차국헌 공대학장, SNU공학컨설팅센터 강기석 센터장과 벤처전문 투자기관인 BSK인베스트먼트(백승권 대표), 삼호그린인베스트먼트(조수봉 대표), 서울대학교기술지주(목승환 대표), 인라이트벤처스(김용민 대표파트너), 카이스트청년창업투자지주(정회훈 대표)가 참여했다.

서울공대는 학내 기술창업 인재 육성을 위한 서울공대 창업 지원 시스템을 구축하고 SNU해동주니어스타트업지원프로그램, SNU동서 스타트업 프로듀스34 등 다양한 창업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해 우수한 기술창업 인재와 창업팀 발굴 작업을 꾸준히 진행해 왔다.

이후 발굴·육성된 우수 스타트업 기업들이 한 단계 더 도약하기 위해서는 단계적 대규모 벤처 자금 조달이 필수 조건임을 인식하고 기술평가·심사 능력이 우수하며 스타트업 투자 펀드를 전문 운용하는 국내 최고의 기관 투자자 5개사와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게 됐다.

5개 기관이 현재 운용 중인 벤처펀드 규모는 총 7500억원을 넘어선다.

대학교 창업의 경우 초기 단계에서 투자 가능한 펀드 규모가 중요한데 5개 기관이 운용하는 초기기업 투자전문 펀드 규모가 무려 4500억원에 이른다.

게다가 각 기관의 대표자 및 투자 심사역들은 대부분 서울대, 카이스트 등 국내 유수 대학 출신 국내 최고의 기술전문가와 경영전문가로 구성돼 앞으로 서울공대 기반의 스타트업들이 성장하는 데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로써 서울공대는 유능한 투자 그룹의 도움을 받아 우수 인재 및 기업 발굴에 박차를 가할 든든한 기반을 확보하게 됐다.

차국헌 학장은 “서울대학교 학생뿐 아니라 교수창업 등 기술 창업 활성화를 위해 각 산업 분야 투자 전문가의 입장에서 멘토링과 컨설팅을 적극적으로 제공하고 스타트업이 유니콘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필요하면 자금 투자를 통해 파트너가 돼 달라”며 “특히 서울대학교의 우수한 기술이 사장되지 않도록 좋은 기업 발굴에도 적극적으로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강기석 센터장은 “센터가 보유한 기술컨설팅 서비스를 활용해 5개 투자 기관이 이미 투자하고 있는 기업들이 필요로 하는 우수 공학 기술을 서울공대 교수진 및 연구실의 역량으로 제공하는 산학협력관계를 강화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번 협약에서 서울공대와 5개 기관이 상호 협력하기로 한 업무 범위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1.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기술창업 시스템을 통해 발굴·육성한 우수 기술 스타트업에 적극적으로 투자하기로 한다.

2. 5개 투자기관은 서울대학교 창업지원 시스템의 멘토 및 심사위원으로 참여해 우수 기술 기반의 스타트업 발굴을 지원한다.

3.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SNU공학컨설팅센터는 서울 공대 교수진 및 연구실 역량을 활용해 5개 투자기관이 투자한 기업들에 대한 산학협력 및 기술지원을 하기로 한다.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개요서울대학교 공과대학은 글로벌 산업과 사회의 지도자 육성을 목표로 나아가고 있다.

언론연락처:서울대학교 공과대학 대외협력실 한동신 02-880-9148 관련 문의 서울대학교 공과대학 이종수 산학협력중점교수 02-880-7028
 

김영호 기자  miraefd@naver.com

<저작권자 © 글로벌코리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