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10.21 월 12:23
상단여백
HOME 정치
日 "北 발사체는 심각한 과제…단단히 주시"(종합)
  • 글로벌코리아
  • 승인 2019.09.10 11:09
  • 댓글 0

(서울=뉴스1) 장용석 기자 = 일본 정부는 10일 북한이 또 다시 동해 방향으로 발사체를 쏜 데 대해 "계속 심각한 과제로 파악하고 단단히 주시해가겠다"고 밝혔다.

TV아사히에 따르면 이와야 다케시(巖屋毅) 일본 방위상은 이날 오전 방위성에서 기자들과 만나 "북한이 오늘 아침 7시 전후 어떤 비행체를 발사한 것으로 알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와야 방위상은 "(일본) 정부는 (북한 발사체에 대한) 정보수집·분석에 임하고 있다"면서 "현 시점에선 우리나라(일본)의 영역이나 배타적경제수역(EEZ)로 날아온 건 확인되지 않는다"고 설명했다.

이와야 방위상은 "북한이 거듭된 미사일 등의 발사를 통해 관련 기술 고도화를 꾀하고 있는 것으로 인식하고 있다"면서 "경계·감시체제에도 만전을 기할 생각"이라고도 말했다.

한국 합동참모본부에 따르면 북한은 이날 오전 6시53분과 7시12분 등 2차례에 걸쳐 평안남도 개천 일대에서 동해 방향으로 단거리 발사체를 발사했다.

이와 관련 일본 정부는 방위성 관계간부회의와 관계부처 국장급 회의를 소집해 북한이 쏜 발사체의 종류와 비행거리, 발사 의도 등에 대한 분석 작업을 진행 중이라고 현지 언론들이 전했다.

올 들어 북한이 단거리 탄도미사일 등의 발사체를 쏜 건 지난 5월 이후 이번이 10번째다.

일본 정부는 북한의 이번 발사체가 "일본 안보에 영향을 주는 사태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글로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