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2.18 화 12:33
상단여백
HOME 사회
신종코로나 확진 2만명 돌파…사망 총 426명(상보)
  • 글로벌코리아
  • 승인 2020.02.04 12:03
  • 댓글 0

(서울=글로벌코리아)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에 따른 중국 내 확진자 수가 2만명을 넘어섰다고 중국 당국이 4일 공식 발표했다.

중국 국가위생건강위원회(위건위)는 4일 오전 0시(현지시간) 현재까지 전국 31개 성시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진 판정을 받은 사람은 모두 2만438명이며, 이 가운데 425명이 사망했다고 밝혔다.

3일 하루 새 확진자는 3235명, 그리고 사망자는 64명 늘었다는 게 위건위의 설명이다. 추가 사망자는 모두 바이러스 발원지인 후베이(湖北)성에서 나왔다.

홍콩에선 현재까지 15명, 마카오에선 8명이 각각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 확진 판정을 받았고, 대만 내 확진자 수는 10명이다.

이에 앞서 필리핀에서도 우한 출신 40대 중국인 남성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으로 숨져 전 세계 사망자 수는 총 426명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글로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