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6.5 금 15:27
상단여백
HOME 사회
AI·VR 기술로 마이스 산업 이끌 지자체 및 기관 모집
  • 글로벌코리아
  • 승인 2020.03.09 16:45
  • 댓글 0
글로벌코리아) 


(서울=글로벌코리아)  =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가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와 마이스(MICE) 산업의 성장을 촉진하고자 정보통신기술(ICT)을 활용한 '미팅테크놀로지 적용 지원사업' 공모를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마이스(MICE)는 부가가치가 큰 복합 전시 산업을 의미하며, '미팅테크놀로지'는 마이스 전반에 적용되는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 사물인터넷(IoT) 등의 정보통신기술을 뜻한다.

올해 처음 실시되는 미팅테크놀로지 적용 지원사업을 통해 마이스 산업 전반과 함께 관련 중소기업의 성장을 유도할 계획이라는 것이 관광공사 측의 설명이다.

관광공사는 올해 6월부터 2021년 3월까지 미팅테크놀로지를 적용하는 국내 개최 국제회의 중 총 7건을 선정해 건당 최대 1억4000만원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국제회의를 주최·지원하는 광역지방자치단체 또는 국제회의를 주최하는 기관이며, 9일부터 4월9일까지 관광공사 누리집을 통해 지원 신청할 수 있다.

관광공사와 문체부는 4월 말에 기술의 혁신성·실현 가능성·파급효과·적정성 등의 기준으로 평가 후 해당 사업을 진행할 단체 및 기관을 선정할 계획이다.

관광공사 관계자는 "미팅테크놀로지가 아직 국내에서는 인지도와 이해도가 낮은 상태"라며 "이번 지원사업뿐만 아니라 미팅테크놀로지에 대한 지속적인 교육 및 홍보를 통해 지자체, 국제회의 주최 기관에서 적극적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지난해 12월 관광공사는 시범적으로 '대한민국 MICE 대상 시상식 및 콘퍼런스'에서 인공지능 로봇을 활용한 시상식 진행, 홀로그램을 통한 기조발표 등을 선보인 바 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글로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