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3.30 월 11:31
상단여백
HOME 사회
박원순 "현재 재정 상황에서 최선…부족한 부분은 중앙정부가"
  • 글로벌코리아
  • 승인 2020.03.18 11:37
  • 댓글 0
글로벌코리아) 


(서울=글로벌코리아) = 박원순 서울시장이 현재 서울시 재정 상황에서 최선을 다해 '재난 긴급생활비'를 지급하고 있으며, 부족한 부분은 중앙정부가 2차 추경을 통해 해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 시장은 18일 오전 서울시청에서 코로나19 관련 기자회견을 갖고 "현재 계획중인 최대 50만원의 지원이 부족한 것도 잘 알고 있다. 하지만 현재 서울시 재정상황에서는 최선을 다한 것"이라며 "보완할 수 있는 방법은 중앙정부가 2차 추경을 통해 사각지대에 있는 시민들을 지원하는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다양한 방법을 통해 2차 추경이 통과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글로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