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8.7 금 10:41
상단여백
HOME 문화
문체부, 도서관에 3차추경 38억7900만원 지원한다
  • 글로벌코리아
  • 승인 2020.07.23 11:38
  • 댓글 0
도서관에 3차추경 38억7900만원©글로벌코리아)

(서울=글로벌코리아)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가 도서관 분야에 2020년도 3차 추경 예산 38억 7900만 원을 지원한다고 23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승차대출 등 공공도서관 비대면 서비스 지원 25억 원, 장애인의 정보접근권 강화를 위한 한국수어영상도서 등 대체자료 제작 13억 원 등이다.

'공공도서관 대체서비스 지원 사업'은 사회적 거리두기, 생활방역 등의 정부 조치에 따라 공공도서관 비대면 서비스를 중점적으로 지원한다.

주요 사업을 살펴보면 승차대출(드라이브스루 대출), 도서배달, 예약대출, 지역서점 희망도서 대출 담당 인력 지원 등이다.

장애인 정보접근권 향상을 위한 점자자료 등 제작에는 13억 1400만원을 투입한다.

비대면 학습 증가에 따라 장애학생을 위한 온라인 독서콘텐츠와 한국수어영상도서 및 장애인 접근 전자책을 제작할 예정이다.

특히 장애인용 대체자료 제작에 경력단절여성, 장애인 등을 채용해 취업이 어려운 취약계층의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할 예정이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코로나19로 인해 도서관 이용자들이 큰 불편을 겪고 있다"며 "국민이 '안전한 문화생활'을 이어갈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글로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