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1.1.26 화 12:36
상단여백
HOME 경제
CES 혁신상 받은 中企벤처 20곳 중 18곳 "중기부 지원 받았다"
  • 글로벌코리아
  • 승인 2021.01.13 13:18
  • 댓글 0
CES2021 앵커 데스크(CTA 제공)© 글로벌코리아)

(서울=글로벌코리아) = 중소벤처기업부는 국제전자제품박람회(CES) 2021에서 우리나라 중소벤처기업 20개가 혁신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거뒀다고 13일 밝혔다. 특히 이 가운데 18곳은 중기부 정책 지원을 받은 이력이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혁신상은 박람회를 주관하는 미국 소비자 기술협회(CTA, Consumer Technology Association)가 세계를 선도할 혁신 기술과 제품에 수여하는 상이다. CES 최고의 영예로 불리기도 한다.

혁신상은 매년 미래를 이끌 혁신분야를 뽑아서 분야별로 선정한다. 올해는 스마트 홈, 모바일 기기, 건강 등 28개 혁신 부문에서 총 285개 제품이 선정됐다.

국내기업 제품은 43개가 혁신상을 받았다. 한 개 기업이 두 개 이상의 제품에 대해 혁신상을 받은 경우도 있어 기업 수 기준으로는 29개사가 혁신상을 수상했다.

이 중 약 70%를 차지하는 20개사가 중소벤처기업이다. 대다수인 18개사가 업력 7년 이내 창업기업으로 나타났다. 우리 창업기업의 혁신성이 뛰어나다는 점을 보여주는 지표다.

무엇보다 18개사는 창업지원사업 등 중기부 정책지원을 받은 이력이 있는 기업들로 조사돼 중기부의 창업정책이 혁신을 이끌어내는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했다는 평가다.

한편 중기부의 지원을 받은 기업 18곳은 Δ알고케어 Δ에이티센스 Δ브레싱스 Δ클로버 스튜디오 Δ대성 Δ에이치로보틱스 Δ에이치에이치에스 Δ힐스엔지니어링 Δ인더케그 Δ룰루랩 Δ럭스랩 Δ루플 Δ엠투에스 Δ마이크로시스템 Δ모빌테크 Δ소프트티브이 Δ위드어스 Δ브이터치 등이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글로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