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19.7.18 목 12:17
상단여백
HOME 연예
방탄소년단, 할시와 '월드 프리미어' 컬래버…팬 열광
  • 글로벌코리아
  • 승인 2019.05.02 12:58
  • 댓글 0

(서울=글로벌코리아) = 방탄소년단이 할시와 함께 월드 프리미어 무대를 꾸몄다.

1일(현지 시간) 미국 라스베이거스 MGM 그랜드 가든 아레나(MGM Grand Garden Arena)에서 개최된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2019 BBMAs)에서 방탄소년단이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ove)로 무대에 올랐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팬들의 함성과 함께 무대에 등장했다. 방탄소년단은 한국어 버전의 원곡 그대로 무대에 올랐다. 이들은 화려한 퍼포먼스와 여유로운 무대 매너로 순식간에 무대를 장악했다.

할시는 무대 중간에 등장, 멤버들과 자연스레 호흡을 맞췄다. 방탄소년단과 할시의 '큐트' 컬래버레이션이 무대에서 빛났다.

한편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는 매년 빌보드 지에서 후원을 하며 미국의 음악 시상식 중 하나로 그래미어워즈,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 등과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방탄소년단은 지난 2017년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하며 처음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 등장했고, 2018년에는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함과 동시에 'FAKE LOVE'(페이크 러브)'로 첫 퍼포먼스를 꾸며 큰 호응을 얻었다.

올해 방탄소년단은 새 미니앨범 'Map of the Soul: Persona'를 발매해 '빌보드 200' 1위에 오른 것은 물론, 신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로 '핫 100' 8위를 기록했다. 또한 소셜 미디어에서 가장 인기인 곡을 랭킹하는 '소셜 50 차트'에서 100주동안 1위를 차지하는 등 빌보드 몇몇 부문 차트에서 좋은 성적을 거둔 바 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2019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 상, 톱 듀오/그룹 아티스트 상으로 2관왕을 차지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글로벌코리아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