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 2020.2.18 화 12:33
상단여백
HOME 사회
대전시 재개발·재건축 관리시스템 구축·운영
  • 김영호 기자
  • 승인 2020.02.03 12:25
  • 댓글 0
 


(대전=글로벌코리아) = 대전시는 현재 추진 중인 재개발·재건축사업의 정보를 담은 정비사업관리시스템을 오픈하고 본격적인 운영한다 3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 시스템은 재개발·재건축사업 초기 단계에서부터 사업성 분석과 개인별 추정분담금을 예측할 수 있는 프로그램을 통해 토지등소유자가 사업의 적정성을 판단할 수 있는 기준을 제시한다.

특히 정비사업 추진 주체인 조합에서 운영하는 정관, 용역업체 선정 계약서, 조합 총회 및 이사회의 회의록 등 투명한 정보를 제공한다.

시는 2018년 10월 다양한 정비사업 분석 모형 및 시스템을 개발한 국토연구원과 업무협약을 맺고 지역의 재개발·재건축사업에 대한 데이터베이스 구축에 착수 시범운영 등을 거쳐 이번에 본격 운영에 들어갔다.

포털에서 ‘대전시 정비사업관리시스템’을 검색해 이용할 수 있으며, 조합장이 가입 요청할 경우 시·구 확인 후 사업 커뮤니티가 개설돼 조합의 자료 등을 업로드 할 수 있다. 단, 조합원은 가입 후 조합장의 승인을 받아야 이용할 수 있다.

시 류택열 도시재생주택본부장은 “정비사업관리시스템을 통해 시민 주도의 재개발·재건축사업 정보 공유의 장이 마련된 것”이라며 “그동안 있었던 조합 운영진과 조합원들 간의 분쟁 및 갈등이 해소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김영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